비록 어렵지만 그것은 온난화 현상 동안 감소된 장애물입니다.

얼마나 많은 양을 평가하는 것은 어렵지만 온난화 현상이 일어나는 동안 감소됩니다. 이전 연구는 극지방의 과도한 따뜻함을 설명하기 위해 해빙 손실과 구름 성장과 같은 북극 내부의 요인에 주로 초점을 맞췄습니다 라고 이 연구의 책임자인 김백민씨가 코리아 헤럴드에 말했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연구는 외부 요인이 작년의 북극 기온이 섭씨 20도에서 25도로 기록적인 상승에 기여하고 있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이 연구는 이 사건이 최근 북극 온난화 추세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의 원형인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논문은 수요일 네이처 퍼블리싱의 국제 학술지인 사이언티픽 리포트에서 발표되었습니다. 국회는 지난 목요일 1987년 마지막 주요 개정안 이후 30년 만에 헌법 재작성 논의를 공식적으로 시작했습니다.

그 나라가 통치하는 방식을 바꾸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서도 말입니다.

여야 의원 36명으로 구성된 특별위원회는 목요일 아침 정치 개혁에 대한 국민의 요구를 따르겠다고 약속하며 창립총회를 열었습니다.

대통령 혜근스님들 그리고 그로 인한 탄핵 스캔들이요그들의 최우선 과제는 이제 5년 단임제인데 많은 사람들은 그것이 그들에게 과도한 권력을 허용하기 때문에 박 대통령을 포함한 많은 한국 대통령들의 실패의 근본 원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1987년 개정된 헌법은 민주주의에 대한 시민들의 열망을 반영하여 기본권을 강화하고 권위주의를 타도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해왔습니다. 새누리당의 이주영 의원이 회의에서 말했습니다.

하지만 사회가 30년 이상 빠르게 변화함에 따라 이제 개정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습니다.

9차 개정안 이후 여러 차례 수정 시도가 있었지만 정당 간 합의는 없었습니다. 위원회는 여론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1월 19일 국회에서 공청회를 열 계획입니다. 비록 많은 사람들이 헌법 개정이 필요하다는 것에 동의하지만 국회의원들은 세부 사항에 대해 의견이 분분합니다.

여당인 보수당은 대통령 선거 제도를 포함한 주요 정치 시스템과 관련된 일부 조항을 신속히 개정하는 것을 지지하고 있고 야당들은 보다 근본적인 개혁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개헌특위 핵심 의원들이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제1차 본회의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왼쪽부터가 Repes입니다. 홍일표보수신당 안상수새누리당 이주영민주당 이인영민주당 김동철국민의당 의원 등 헌법 전체를 검토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는 정치 구조에 초점을 맞추고 새 헌법 하에서 다가오는 선거를 열 필요가 있습니다 라고 국회의원이 말했습니다. 새누리당의 안상수 의원이 말했습니다. 제1야당인 한국당의 이인영 의원은 위원회가 기본권과 경제 같은 의제를 점검하기 위해 헌법의 포괄적인 수정을 모색해야 한다며 이 제안에 반대했습니다. 양당의 당원들 또한 그것이 올해 대통령 선거 전이나 후에 시행되어야 하는지에 대해 서로 다른 의견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다가오는 대통령 선거는 박의 탄핵으로 인해 원래 예정이었던 12월보다 일찍 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만약 헌법재판소가 그녀의 탄핵을 최종 확정한다면 한국은 두 달 안에 새로운 지도자를 선출해야 합니다. 나중에 개헌을 지지하는 사람들 중에는 제1야당인 민주당의 유력한 대통령 후보가 있습니다. 이후 2018년 로드맵을 마련하기 위해 헌법을 개정하기 위해 수요일에 문재인이 대통령으로 선출됩니다. 문 대통령은 화요일 개정안 중단 계획에 대한 보고서가 발표된 후 비난을 받았습니다. 이것은 연구소에서 발간한 정책 논문입니다.